고양이는 꽃을 좋아해

엄마 왔다~ (놀란 소리) 엄마 왔다! 우리 디디 뭐했어? 우리 라라 뭐했어? 이거 봐 엄마가

으악! 이게 뭐야? 풀떼기야? 우리 디디 풀떼기 좋아해요? 예쁘지? 예뻐? 엄마 이거 물에다가 폭 담궈 (놀라는 소리) 라라도 왔어요? 예뻐요? 안돼

이건 먹는거 아니야 애기야 여기서 뭐해? 루루 왔어? 루루 왔어? 뭐 보러 왔어? 루루 꽃~ (웃음) 아니에요~ 루루꽃 아니에요 티티! 꽃! (웃음) 안돼 이건 먹으면 안되는거래

뭐야? 창 밖에 뭐가 있어? 그르릉~ 짠! 우리 티티는 어디 보자 무슨 색이 좋아요? 분홍색? 응? 음

엄마 생각에는 이렇게 멋지게 생긴 것도 좋은 것 같아 아니야? 진짜 너는 왜 그래? (웃음) 이거 빼서 뭐하게? (웃음) 아 너는 이 색으로 했으면 좋겠어? (얼음 넣는 소리) (놀라는 소리) 그게 뭐야 애기야? 헉 얼음이에요? (얼음 넣는 소리) (웃음) 우유가 먹고 싶었어요, 우리 애기? 안되지롱~ 고양이 이리 내려오세요 아이고, 아이고, 아이고, 아이고 좋았어! 디디디디~ 라떼! 이제 여기 누워

엄마랑 카페 놀이 하기로 했잖아~ 아니야 (웃음) 카페 카페 놀이 엄마 엄마랑 엄마랑 엄마랑 카페 놀이 하기로 했잖아 카페 저기

맛있는 음료수 마시면서 이야기도 하고 그래

아니 꽃 말고 얘기 아니야 이건 아이스크림 커피 아, 거기 앉을거야? 그래 (놀란 소리) 우리 아들 잘 생겼네 (웃음) 밥도 잘 안먹으면서 엄마 아이스크림에는 관심이 있어? 너까지? 믿었던 너까지? 세상에 (웃음) 이게 뭐야? 네이놈

우리 애기는 튼튼해? 이빨이 튼튼해요? 깨물어 보고 싶어요? 세상에 이렇게 맛있는 냄새가 나다니 꺅!

"벚꽃말고 날 보라냥" 봄소풍 간 주인 유혹하는 꽃냥이

"벚꽃말고 날 보라냥" 봄소풍 간 주인 유혹하는 꽃냥이 Instagram tachineko ym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벚꽃축제에 갔던 한 남성이 분홍빛 벚꽃보다 훨씬 귀여운 꽃냥이 사진을 남겼다 2일(현지 시간) 일본 인스타그램 계정 tachineko ym에는 활짝 핀 벚꽃 나무에서 휴식을 취하는 고양이 타치코의 사진이 공개됐다 타치코의 주인은 3월 말부터 본격적인 벚꽃 개화에 맞춰 반려묘와 봄 소풍에 나섰다 따뜻해진 봄 날씨에 꽃망울을 활짝 핀 벚꽃에 길은 온통 분홍빛으로 물들어 있었다

Instagram tachineko ym 자리를 잡고 본격적인 소풍을 즐기는 찰나, 향긋한 벚꽃 향에 신난 타치코는 나무 위로 점프해 올라갔다 흐드러지게 핀 벚꽃 나무에 몸을 걸친 타치코는 1년에 딱 한 번 피는 꽃의 향연에 푹 빠져 있었다 녀석의 주인은 이 순간을 놓치지 않으려 카메라를 들었다

분홍분홍한 벚꽃과 어우러진 타치코의 모습은 주인의 카메라에 고스란히 담겼다 녀석은 주인이 사진을 찍자 핑크빛 젤리 발을 쭉 뻗기도 했다 마치 벚꽃과 미모 대결을 하는 듯 주인을 유혹하는 몸짓이었다 타치코의 주인은 이후 봄 소풍에서 남긴 사진을 개인 인스타그램에 공개했다 그는 벚꽃나무에서 휴식을 취하는 녀석의 모습에 또 한 번 반했다며 고양이들은 언제다 사랑스럽다고 애정어린 마음을 전했다

서울시 한편 일본정부관광국과 일본기상협회에 따르면 일본의 첫 벚꽃은 3월 21일 시즈오카부터 시작됐다 이후 가나자와, 니가타, 센다이, 삿포로 순으로 분홍빛 벚꽃은 만개할 예정이다 한국에서도 벚꽃은 개화를 시작했다 서울시 용산구, 부산, 진해 등 벚꽃이 펴 4월의 축제를 알렸다

"엄마" 하고 우는 고양이 – 짧은 영상 모음

엄마한테 올거야? 어 귀여워! 그렇게 옳지 귀여워! 너무 괴롭히는거 같애 그러지마 둥기둥기둥기 내 애기~ 둥기둥기둥기~ 귀여워! 싫대 미안해 입 벌리는거 봐 뱃살이 너무 귀엽다 그러게 뱃살이 너무 귀엽네 너무 귀여워 귀여워 꼬부가 왜 거깄어? 너무 귀여워 고개까지 받히고 있어 위에서 보는 것도 귀여워 너무 귀여워 애기 요람같다 사준 보람이 있는데? 딱 맞네 우리 꼬부기한테 그러게 꼬부가 거기 좋아~? 회색은 죽어도 안 들어가네 ㅎㅎ 맨날 여기만 들어가네 회색은 쵸비가 들어갈거야 꼬부가 너무 잘 어울린다 색깔이 잘 생긴 것 봐 너무 예쁘다아 우리 애기 노곤노곤해? 마음에 들어? 앞 받침이 짱이네 아이 예뻐 근데 왜 일자귀 하고 있지? 꼬부기 애기 왜 그렇게 하고 있더여? 보지 말래 가자 나가자 쵸비 거기 소중해? 안 나올거야? 너무 소중해?

프랑스자수 배우기 – 푸른꽃 키파우치 자수부분 배우기 (cat 고양이가 나옵니다.)

자 이번에는 키지갑(키파우치를 만들어볼거예요 패키지를 보시면 이렇게 도안과 패턴이 있습니다 저는 이 부분을 이렇게 잘라 놓았구요 그 다음에 이것을 다시 이렇게 두꺼운 종이에다가 다시 옮겨서 잘라놓았습니다 원단을 보시면 앞면과 뒷면이 다르거든요 앞면은 보시면 이렇게 기모가 있는 것처럼 보들보들하게 뭔가가 이렇게 있어요 그 다음에 뒷면을 보시면 완전 말끔하게 매끄럽게 이렇게 나와있습니다 이게 뒷면이구요 수를 놓는 부분은 이렇게 기모가 있는 이 면에다가 수를 놓을 거기 때문에 자 보시면 이 원단에다가 패턴을 이렇게 대고 외곽선을 따라서 선을 미리 그려놓아주시면 돼요 그리고 이렇게 선을 다 그리셨으면 이 선을 따라서 이렇게 도안을 올려놓아주시고 먹지 대시구요 먹지를 이렇게 대주시고 임시테이프로 고정을 시켜주신 다음에 그 다음에 도안작업을 하시면 되겠습니다 수를 놓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제일 먼저 할 부분은 여기 작은 동그라미 안에 프렌치넛으로 채워주는 겁니다 프렌치넛 2번감기를 해주고 있는데요 겉부분부터 수를 놓고 그 다음에 안 쪽을 채우도록 하겠습니다 이렇게 해주시면 됩니다 이번에는 캐스트온으로 이 프렌치넛 한 부분을 감싸줄건데요 이렇게 구역을 나누었습니다 구역을 나누었고 이 구역 하나에 하나의 캐스트온 스티치를 해줄거예요 실을 이정도 해주시고 프렌치넛을 이렇게 감싸주시면서 잡아당겨주시면 되고요 바늘 넣어서 마무리해주시고 이 프렌치넛 가까이에 붙여서 해주시는 게 포인트입니다 이렇게 나머지 부분도 해주세요 자 이번에는 새틴스티치를 해보겠습니다 자 여기있는 새틴스티치를 제가 미리 해놨구요 가운데서부터 시작해서 양 옆으로 진행을 해주시면 됩니다 실이 꼬이거나 아까처럼 한 올이 튀어나오가나 하면 자수가 안 예쁘게 되기 때문에 조심을 해주시는 게 좋구요 이런 식으로 수를 놓아주시면 됩니다 이번에는 줄기부분 아웃라인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끝까지 하시고 이런식으로 뒷땀을 감싸서 내려 온 다음에 다시 여기 줄기부분을 수 놓도록 하겠습니다 이렇게 하고 마무리 해주세요 이번에는 여기 이파리부분을 해줄건데요 새틴스티치를 해줄거예요 그래서 새틴스티치를 하실 때에는 이 나뭇잎같은 경우에는 결이 중요하기 때문에 결을 먼저 표시를 해주시고 그 다음에 이 결을 따라서 한번씩 수를 놓아주세요 이렇게 수를 놓아주시고 이 결을 따라서 채워주신다고 생각하면서 수를 놓아주시면 되겠습니다 이런식으로 하시고 나머지부분도 수를 놓아주시구요 이렇게 해서 마무리해주세요 자 여기 이부분 줄기도 여기와 똑같은 방식으로 수를 놓으면 되기때문에 제가 미리 수를 놓아놨구요 그 다음에 여기 이파리도 이부분과 똑같습니다 단지 모양이 동그랗기 때문에 거기 이 모양에 유념하시면서 수를 놓아주시면 되고요 그 다음에 가이드 선은 똑같이 결을 미리 그려놓은 다음에 수도 미리 놓아주시고 시작하시면 좀 더 쉽게 새틴스티치를 하실 수가 있습니다 이 부분은 끝부분이 동그랗기 때문에 바로 옆에서 나와서 들어가줄 때에는 끝부분에 한 번 더 들어가주시는 게 좋습니다 그 다음에는 살짝 아래로 해서 들어가구요 실이 꼬이면 역시 안 예쁘기 때문에 잘 꼬이지 않게 해주시면서 수를 놓아주세요 자 이파리 부분은 이렇게 해서 완성을 해주시면 되겠습니다 이제 마지막 부분 여기 동그란 부분만 하면 이 키파우치의 자수부분은 다 배우게 되는 건데요 이 부분은 팔레스트리나넛 스티치를 해줄거예요 실을 여섯가닥을 다 쓰기 때문에 조금 수놓을 때 힘들 수 있지만 통통하고 예쁘게 나와줍니다 이렇게 해서 하나 끝내주시고 처음에 바늘 꽂는 방향을 살짝 달리 해서 변화를 주시는 것도 좋습니다 자 이렇게 해서 마무리 해주시면 됩니다

밤에 공원에서 고양이한테 노래불러주기 ((자막 켜주세여) 박효신 – 눈의 꽃 cover by 가스밸브)

하이 님들 가스밸브임ㅁ 갑자기 훅 들어오는 노*래 카메라 지진났나 멀미나겠네 어우 ㅈㅅ ㅠㅜ 고양이가 밤이라 잘 안 보이는데요 어우 보인다 오구 그래 ㅠㅜㅠㅜ 어으 너므 기엽자너 밤에 이게 뭐하는 짓이냐 너 정말 돌았구나 밸브야 할 말이 없음ㅇ믐ㅁ음 또 안 보임 (냥) 님들 김치볶음밥 존맛인듯 ㅇㅈ? ㅇ ㅇㅈ 아니 여기서 무슨 말을 해 이건 어쩔 수 없자너 봐줘여 어우ㅠㅜㅠㅜㅠㅜ 또 보고싶자너 (어두후운 팜마저 깨우며어어우원) 좋아 자막 하나 메꿨다 님님 어디감? 씹힘 ㅠ 총총총 고양이 스토커 가스밸브 신고당하는 거 아니겠지 열창 (외면) 음정 나간 거 실화? 아니 얘가 음정 안 맞는걸 알아챘나 소리를 내네 흥 ㅅ

실망했니? (ㅇㅇ) 안돼에ㅔㅣ 어디가 일루와 안 되겠다 이건 쫒아갈 각임 님들 ㅃㅇ 도대체 이게 무슨 영상인지 모르겠지만 허접한 영상 봐주셔서 감사합니당ㅇ><

꽃을 배달하는 낭만 고양이

꽃을 배달하는 낭만 고양이 거의 매일 이웃에게 꽃을 선물하는    

 낭만 고양이 윌로우 이야기가 전해졌다 영국에서 온 윌로우는 거의 매일 이웃집에 들른다     로지가 처음 이사왔을 때    

마치 자기 집인냥 집 복도에서 자고      있는 고양이를 보고 깜짝 놀랐다     윌로우는 이웃이 문을 열어줄

     때까지 계속해서 야옹거리곤 했다     문을 열어주면 들어가서 뻔뻔하게 낮잠을 즐기기도 했다 어떤 사람들은 윌로우를 위한

    집과 먹이를 집 주변에 두기도 했다     윌로우는 애교가 많고 잘    

 놀아서 이웃에게 인기가 좋았다     이른 봄부터 로지는 자신의 정원에 분홍색      꽃이 떨어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로지는 그냥 바람에 날아온 것이라고 생각했다      가족 중 한 명이 분홍색 꽃을 물고    

 있는 윌로우를 봤다는 말을 하기 전까지는 윌로우가 꽃을 물고 오는      것을 직접 본 적은 없었어요    

그런데 지난 몇 주 동안 마당에는 늘        새로운 꽃들이 떨어져 있었지요 시간을 지날수록 마당에는 꽃들이 쌓였다    

 마치 누군가가 이벤트를     위해 일부러 뿌려놓은 것처럼 바로 어제 제가 요리를 하다가    

 윌로우를 목격했지요      입에 꽃을 물고 오는 모습을요      저는 너무 흥분해서 바로 사진을 찍으러 나갔어요

    고양이가 죽은 동물 외에 다른 것을 가져오는     것은 처음 봤거든요 라고 로지가 말했다

윌로우가 가져온 꽃은 자기네      집 마당에서 가져 온 거예요     주인보다 저희가 더 좋은가 봐요

윌로우는 로지가 이사온 후 거의 매일 놀러왔고     마치 그 곳이 원래 자기 자리인냥 주인 행세를 했다 윌로우는 사람 친구를 좋아했고    

이웃 사람들 또한 윌로우를 예뻐했다 이웃들은 윌로우를 위해 상자     집과 간식 등을 만들어 주었다 윌로우는 이웃집 소파에 올라가

    자리를 차지하기도 했다